난 이런 사람이 좋아요

분류: 북까페 작성일: 2014.09.18 10:51 Editor: Eco_Hong

함께 있을 때

설레이는 사람보다는 편해지는 사람이 좋고...

손을 잡으면

손이 따뜻해지기 보다는 마음이 따뜻해져 오는 사람이 좋고...

밥을먹으면

신경쓰이는 사람보다는 함께일때 평소보다 더 많이 먹을 수 있는 사람이 좋고...

문자가 오면

혹시나 그 사람일까 기대되는 사람보다는 당연히 그사람이겠지 싶은 사람이 좋고...

걱정해줄 때

늘 말로만 아껴주고 걱정해 주는 사람보다는 오직 행동 하나로 묵묵히 보여주는 사람이 좋고...

친구들 앞에서

나를 내세워 만족스러워 하는 사람보다는 오직 행동 하나로 묵묵히 보여주는 사람이 좋고...

술을 마시고 전화하면

괜찮냐고 걱정해주는 사람보다는 나로 인해 행복하다고 쑥스럽게 말해주는 사람이 좋고...

첫 눈이 오면

전화로 첫눈이 왔다며 알려주는 사람보다는 지금 나와 집앞이다 이 한마디로 보여주는 사람이 좋고...

겨울 날 함께 걷고 있을 때

따뜻한 곳으로 데러가는 사람보다는 자기 옷 벗여주면서 묵묵히 손 꽉 잡아주는 사람이 좋고...

내가 화났을때

자존심 세우면서 먼저 연락할 때까지 기다리는 사림보다는 다신 서로 싸우지 말자고 날 타이를수 있는 사람이 좋고 ...

전화 통화를 하면

조금은 어색한 침묵과 함께 목소릴 가다듬어야 하는 사람보다는 자다 일어난 목소리로 하루일과 쫑알쫑알 애기할 수 있는 사람이 좋고...

감동 줄 때

늘 화려한 이벤트로 내 눈물 쏙빼가는 사람보다는 아무말없이 집 앞에서 날 기다려서 마음 따뜻하게 만드는 사람이 좋고...

서로의 마음에

사랑이라는 일시적인 감정보다 사랑에 믿음이 더해진 영원한 감정을 공유할 수 있는 사람이 좋고...

내 옆에 없을 때

곧 죽을 것 같은 사람보다는 그 사람 빈자리가 느껴져서 마음이 허전해지는 사람이 좋다...

☞ leg Gekman

저작자 표시
신고

'북까페' 카테고리의 다른 글

혜민_스님  (0) 2015.03.06
사장이라면 어떻게 일해야 하는가  (0) 2015.02.25
난 이런 사람이 좋아요  (0) 2014.09.18
두심언  (2) 2014.01.11
겨울철 허리 통증 어떻게 할까?  (4) 2013.12.05
에베레스트  (6) 2013.08.25

※이 글에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의견을 남겨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