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티븐 잡스 명언

분류: 음악 작성일: 2012.10.23 11:36 Editor: Eco_Hong

1. 최고의 부자로 무덤에 가는 건 내게 중요하지 않다.  잠자리에 들기 전 '오늘 우리가 뭔지 중요한 걸 했구나'라고  말 할 수 있는것.  나에게 중요한 건 바로 이것이다.  - CNN 머니, (포춘) 1993.05.25

2. 내가 스물 세살때 내 몸값은 100만 달러 이상이었고,  내가 스물 네살때 몸값은 1,000만 달러 이상이었다.  스물 다섯 살 때는 1억 달러가 넘었다.  하지만 그건 중요하지 않았다.  돈 때문에 한 일이 아니었기 때문이다. - PBS, 괴짜들의 승리, 1996. 06

 3. 당시 리드 대학에서 진행하던 캘리그래퍼(서체, 손으로 그린 그림 문자) 강의는 아마 미국에서 최고 수준이었을 것이다.  나는 캘리그래피를 배워보기 위해 그 수업을 듣기로 마음 먹었다.  그것은 과학적인 방법으로는 포착할 수 없는, 아름답고 유서 깊고 예술적인 것이었다.

정말 매혹적이었다.  이런 것들이 내 인생에 어떤 실제적인 도움을 줄 거란 기대는 하지 않았다.  하지만 10년이 지나 우리가 매킨토시를 처음 설계했을 때,  그것들이 고스란히 발현되었다. - 불필요한 배움은 없다(Broad-Based Education), 스텐포드대 졸업연설, 2005.6.12

4. 스티븐 잡스가 애플 직원 6명을 데리고 나가 텍스트를 창업한 것을 두고 애플 경영진이 비난한 것에 대해 애플이 날 소유하고 있었는지 몰랐다.  그들은 날 소유할 수 없다.  나를 소유하는 건 나 자신이라 생각한다.  그리고 내 평생 다시는 내 기술을 발휘할 수 없다는 것은 말도 안 된다.  우리가 애플의 기술이나 독점적 아이디어를 가져가는 것도 아니다.   4,300명 이상의 직원이 있는 20억 달러 가치의 회사가 고작 청바지 입은 6명과 경쟁하지 못한다는 건 말도 안 되는 것 아닌가. - (뉴스위크), 1985.09.30

5. 당신이 지적했 듯, 난 이세상 누구보다도 더 많은 학교에 더 많은 컴퓨터를 지원해주었다.  절대적으로 확신하건대 이것은 결코 중요한 사실이 아니다.  가장 중요한 것은 바로 사람이다.  호기심을 자극하고 키워주는 사람 말이다.  기계는 사람이 하는 이런 일을 할 수 없다.  - 스미소니언 구술 및 영상 자료원, 1995.04.20

6.인생은 영원하지 않다. 다른 누군가의 삶을 살면서 시간을 낭비하지 말라.  다른 사람의 생각에 따라 살거나 타인의 신조을 빠져들지 말라.  다른 사람들의 의견에서 비롯된 소음이 여러분 내면의 목소리를 방해하지 못하게 하라.  가장 중요한 것은, 여러분의 마음과 직관을 따르는 용기를 갖는 것이다. - 타인의 삶을 살지 말라, 스텐포드대 졸업식 연설, 2005.06.12

☞ 스티브 잡스, 쌤앤 파커스, kiraly Sebastien, 공병호 경영연구소, Pink Martini-Ninna Nanna


저작자 표시
신고

'음악' 카테고리의 다른 글

편지_too far way  (1) 2013.04.23
Bounce  (0) 2013.04.21
스티븐 잡스 명언  (7) 2012.10.23
회복기  (10) 2012.10.02
pink martini  (8) 2012.08.27
초원의 빛  (8) 2012.08.20

※이 글에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의견을 남겨 주세요.

  1. Favicon of http://www.shhawood.com BlogIcon w,샤우드 2012.10.23 21: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동감합니다.
    다른 사람의 삶을 살고 싶진 않아요, 대신 살아준다면 모르까..

  2. 2012.10.24 09: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비밀댓글입니다

  3. 영도나그네 2012.10.24 18: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스티브잡스가 다시생각나게하는 글귀들이군요..
    좋은 시간 되시길 바랍니다..

  4. Favicon of http://hanseongmin.net BlogIcon 한성민 2012.10.30 19: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아이패드 미니가 아마 삼성을 겨냥해서 만든 것 같다는 생각이 들어요..^^
    그리고 저 아이폰5 예약했습니다..
    이번주는 출시되기가 어려울 것 같고 아마 다음주에나 출시가 되려나요..??
    애플의 폐쇄적인 A/S 때문에 매번 다른 스마트폰을 샀는데 이번에는 나오자마자 구입하고 싶더군요..ㅎㅎ